하이닥

상담 목록

Question 다이어트 식단에 부족한 영양분이 있는지 알 수 없어 문의드립니다
TAG : 체중감량
안녕하세요 저는 현재 다이어트를 하고있는 174cm에 91kg의 26세 남자입니다.
다이어트 식단을 매일 기입하면서 부족한 영양분이 없나 확인을 하면서 어느정도 보충을하긴하는데 솔찍히 봐도 어느정도까지 맞춰야 괜찮은지 제대로 알수가없어서 문의드립니다
물은 하루 2L씩 마시고있고 운동은 매일 저녁에 상의가 전부 젖는 격렬한 운동을 한시간씩 하고 있습니다.
사진은 제 하루 식단을 체크한것인데 보고 문제되는걸 알려주시면 감사합니다.


answer Re : 안녕하세요 저는 현재 다이어트를 하고있는 174cm에 ...
2017.09.05
이윤빈 운동전문가
이윤빈 운동전문가 국민대학교 하이닥 스코어:35
전문가동의0| 답변추천0

안녕하세요, 하이닥 운동상담사 이윤빈 입니다.

식이요법은 단순한 방법으로, 섬유질을 많이 섭취하시기 바랍니다. 식사시간은 되도록이면 천천히 진행하시고, 섭취 중 대량의 물과 국 종류는 되도록이면 피하시길 바랍니다. 또한, 너무 단, 너무 짠, 너무 기름진, 너무 매운 음식을 회피하는 것만으로도, 식이요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여기서 인스턴트 음식은 제한 하시고, 배고픔으로 인한, 간식 및 폭식과 과식을 유념하셔야 합니다. 식이 형태는 질문자님께서 지속적으로 한 평생 섭취 할 수 있는 음식의 품목과 양을 설정하여, 식이를 진행하셔야 요요가 발생되지 않습니다.

다이어트를 할 때는 음식의 양을 적게 섭취하고, kcal가 낮은 음식만을 섭취하다가, 다이어트를 성공 후, 원래 섭취하던(치킨, 떡볶이, 라면, 족발, 삼겹살 등등) 음식들과 섭취량을 복귀하신다면, 당연히 체중을 상승하게 될 것이고, 또 다시, 식이를 제한한 섭취방법을 통해, 다이어트를 수행 하실 겁니다. 이러한 방법은 다이어트에 대한 악순환으로 여겨집니다.

또한 식이요법이란 개인에게 특화된 섭취 방법이며, 신체적 특성과, 개인적 식이방식, 목표 등이 비슷하거나 동일하다면 식단이 동일할 수 있으나, 신체적 특성 및 성향이 동일하지 않다면 식단의 형성은 다르게 적용하는 것이 옳습니다(인터넷에 떠도는 식단을 참고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식단을 형성하기 위해선 일주일간의 평상시와 다름 없는 식사패턴을 진행하시면서, 섭취품목과 섭취량을 기록하는 방법으로, 껌 한톨, 물 한 모금 등등, 모든 것을 기록하시는 겁니다. 기록 후 품목에 대한 kcal를 평가하고, 1일 평균 섭취량으로 산출한다면 자신의 1일 섭취량을 파악할 수 있습니다. 이와 같은 방법은 식단을 형성하기 위한 방법으로, 평상시 섭취하는 음식 중 높은 칼로리를 제외할 수 있으며, 건강적 식품을 고려할 수 있습니다. 또한 적정 칼로리를 배합하여, 요요의 확율을 낮추고 건강한 다이어트를 성공시킬 수 있습니다. 최근 영양전문 포털에서 음식품목들의 kcal 정보를 공유하고 있으므로 기록하고, 산출하기 까지는 큰 어려움이 없으실 겁니다.

감사합니다.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

answer Re : 안녕하세요 저는 현재 다이어트를 하고있는 174cm에 ...
2018.02.13
비공개 프로필
****
전문가동의0| 답변추천0

안녕하세요, 하이닥 영양상담사 우지희 입니다.

보내주신 식단 정보로는 정확한 답변이 어려울 것 같습니다.

다이어트 시 칼로리보다 중요한 것은 식사구성입니다.
균형적인 영양 섭취가 체지방을 잘 태울 수 있기 때문입니다.

먼저, 하루 800칼로리 정도의 섭취는 부족한 에너지 섭취입니다.
거의 초저열량식인데 이 초저열량식은 기초대사량 감소로 요요를 아주 쉽게
나타낼 수 있는 식사입니다. 또한 이 식사를 장기간 진행할 시 탈모, 손뱔톱 깨짐 등의
신체 이상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하루 섭취 칼로리를 1500칼로리로 높이며, 식사는 복합탄수화물(고구마,
현미밥 등)과 단백질군(콩,두부,생선,해산물,살코기,달걀 등), 채소군(생채소,쌈채소,나물 등)으로
구성하시기 바랍니다.

위와같이 구성 시 부족 영양소는 없을 것입니다.

식단 보완하셔서 건강한 다이어트하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