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닥

상담 목록

Question 우리 팔다리 다 어느 쪽을 더 사용하느냐에 따라 힘이 다른가요?
지금 서있는대 왼쪽 보다 오른쪽애 확연히 힘이 많이 들어가요....


answer Re : 우리 팔다리 다 어느 쪽을 더 사용하느냐에 따라 힘이 다른가요?
2019.07.03
김정현 운동전문가
김정현 운동전문가 쓰리먼스더바디 하이닥 스코어:55
전문가동의0| 답변추천0
안녕하세요. 하이닥 운동상담사 김정현입니다.

많이 사용하는 부위의 근력도 쎄지게 됩니다.
다리의 경우 많이 쓴다는 것은 체중이 많이 실린다는 걸 의미하는데요,
한쪽으로 체중이 많이 실리는 이유는 발이나 다리길이차이, 측만증, 단순한 습관 등 다양한 원인이 있습니다.
자세분석검사를 통해 원인을 찾으면 이유를 찾을 수 있을 꺼예요.
감사합니다.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

answer Re : 우리 팔다리 다 어느 쪽을 더 사용하느냐에 따라 힘이 다른가요?
2019.07.03
김태희 운동전문가
김태희 운동전문가 브라운크리스탈PT 하이닥 스코어:4
전문가동의0| 답변추천0
안녕하세요. 하이닥 운동상담사 김태희입니다.

우리는 성장하면서 근육이 증폭하는 시기에 양방향을 동일하게 움직이지 않는 생활을 할수밖에 없다보니 성장이 끝난 이후에도 불균형의 상태는 지속되어있습니다. 가장좋은것은 중학교때 좌우 밸런스가 맞을수있게 근력운동과 밸런스 운동을 함께 하는것이 좋으나 시기가 지났다 해도 늦지는 않습니다. 다만 관절은 10대와 20대, 30대와 40대가 유연성이 다름으로 운동의 순서를 효율적으로 구성하는것이 좋습니다. 전체 밸런스가 틀어졌다고 생각이 들면 크게 골반의 밸런스르 맞추고 어깨를 잡아주는것이 쉽고 빠릅니다. 좌우 밸런스를 맞추고 근력을 상승하는 운동프로그램을 연령대별로 제시드려볼테니 참고하여 운동하여주십시오.

10대~20대
레그프레스(하체와 골반)
라잉레그컬(햄스트링)
해머 체스트 프레스(가슴근육 및 상체 전면근육)
데드리프트(등근육)
암컬머신(이두근육)
보수 스쿼트
짐볼 브릿지
*10대에는 관절과 근육이 5:5정도의비율로 함께운동할수있는 머신으로 구성을 많이 하였습니다 최대한 이 시기에 관절을 보호하면서 근력을 키우게 되면 30대 이후에도 유연성을 많은 부분 확보할있습니다 밸런스 운동에는 짐볼과 보수 스쿼트로 구성하였고 이 트레이닝은 골반의 밸런스를 맞추는데 쉽고 효과적입니다.

30~40대
스미스 머신 벤치프레스(가슴과 전면 상체 근력)
하프 데드리프트(허리근력 및 척추 근력)
레그프레스(골반과 하체 근력)
라잉레그컬(햄스트링)
바벨컬(이두근력)
아놀드프레스(회전근개의 강화 및 재활)
밴드 레터럴 레이즈(어깨 재활 및 근력상승)
짐볼 브릿지(골반 밸런스)
짐볼 레그컬(골반 밸런스)
짐볼 워킹(누워서)(골반밸런스)
*30~40대는 손실된 근력을 상승시키고자 힘을 증가하는 트레이닝으로 많이 구성하였고 어깨관절이 노화되어 통증이 많이 오는 시기기 때문에 어깨 재활운동을 추가하였습니다. 무릎에 통증이 있을수있음으로 보수 스쿼트는 10~20대와는 다르게 프로그램에 있지 않고 짐볼로만 구성하여 밸런스 운동을 구성하였습니다.
*어깨 질환이 심하신 분들은 스미서 머신 벤치는 제외하고 해주십시오

50대 이상
밴드 레터럴 레이즈(어깨 재활)
밴드 리얼 델토이드(뒤쪽 어깨 재활)
밴드 백로우(등근육 강화 및 어깨 관절 재활)
밴드 바이셉스 컬(엘보우 재활 및 팔근력 상승)
밴드 프레스다운(엘보우 재활 및 팔근력 상승)
밴드 이너싸이(골반안쪽 근력 발달 및 유연성 확보)
밴드 어브덕션(골반 바깥쪽 근력 발달 및 유연성 확보)
밴드 백 레그레이즈(골반 위쪽 근력 발달 및 허리 아래쪽 근력 상승)
짐볼 브릿지(골반 밸런스 및 햄스트링 강화)
짐볼 레그컬(골반 밸런스 및 햄스트링 강화)
*50대 이상부터는 관절을 재활하는 쪽의 프로그램을 구성하였습니다. 관절이 많이 노화되어있는데 근력을 동시에 상승시킬만한 프로그램이 필요하기때문입니다. 위의 프로그램은 관절 재활 및 근력 상승, 밸런스와 유연성을 확보하는데 좋습니다

*모든 운동은 안정성에 있어서 자세와 집중도가 중요하니 전문가의 지도아래 운동하여주십시오.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