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닥

상담 목록

Question 위 식도 역류질환에 대해 문의드립니다
선생님 더운 날 수고 많으십니다. 문의드리고 싶은게 있어 글 남깁니다.

약 세 달 전인 2월 말에 건강검진 전문기관(한국건강관리협회)에서 위 내시경 검사를 받았었습니다. 태어나서 처음으로 해본 위 내시경 검사였는데 검사결과 십이지장과 식도는 아무 이상이 없고 위에는 약간의 발적이 있는 만성 표재성 위염으로 진단됐습니다.

검사를 받게된 계기는 검사를 받기 약 보름 전에, 심하게 신경을 쓰고 강한 스트레스를 받을 일이 있었는데, 그 날 밤 갑자기 위액이 역류되는 느낌을 받으면서 10분 가까이 강한 흉통과 속쓰림, 열감 등을 느껴서였습니다. 그런적은 처음이었던 것 같습니다.

그리고 검사를 하신 선생님께 그런 증상을 말씀 드리니 내시경 검사후
3주치 분의 약을 처방해주셨습니다.
약명으로 검색해보니 위산 분비 억제제와 염증 치료제 등 이었던 것 같습니다.
그렇게 약을 먹을 동안에는 조금 괜찮았는데 약을 다 먹고나니 일주일이 채
안되어서 다시 증상이 나타났습니다. 위액이 역류되는 정도는 전보다 더 심해진 것
같았습니다. 그래서 다시 진료하셨던 선생님을 찾아가 문진을 받고 약 4주치를 받아
지금은 다 먹었습니다만 증상은 여전합니다.

지금 느끼는 증상을 말씀드리면 거의 매일 (특히 밤에) 느끼는 위액 역류 느낌,
위가 콕콕 쑤시고 불편한 느낌(뻐근한 느낌), 위액 역류 때문인진 몰라도 속이 살짝
메스껍고 숨을 편하게 쉬기가 힘듭니다. 그리고 입맛이 전보다 없어져서 그런지 체중도 1~2kg 정도 줄었습니다. 속은 이제 쓰리지 않고 복통도 없으며 변 색깔도
정상입니다. 그리고 가끔 가벼운 명치쪽 통증이 있고 몸 곳곳이 콕콕 쑤시고 땡기는
느낌도 납니다. 한 두달 전하고 비교해 가장 큰 차이는 위 부근의 불편함 같습니다.

일 특성상 오랫 동안 늦게 자고 늦게 일어나고, 식사도 조금 불규칙적이긴 했지만
비흡연에 술도 많이 안마시는데 증상이 이렇게 오래가서 조금 당황스럽습니다.
스트레스로 인한 신경성 질환이었던걸까요. 심하게 신경썼던 그날 당일 밤에
증상이 왔던터라 가장 크게 의심이 됩니다.

내시경 검사 시기와 증상으로 보면 단순 양성위장질환으로 봐도 될까요?
한달 반 전에 의사 선생님께 물어봤을 때는, 식도는 검사 상 정상이었고
이정도 위염은 누구나 다 있는거라고 하셨지만 그 후에도 증상이 나아지지 않아
걱정입니다.

내시경 검사를 다시 받아볼 필요는 없을지, 다시 병원을 찾아가 약을 받아야 할지
어떤 방향으로 치료를 하면 좋을지 조언을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물론 병원을 찾아가 진료를 받는게 제일이지만, 막상 선생님을 마주하고 얘기를 하다보면 잊어먹고 하지 못하는 얘기들도 적지 않아서 이렇게 글로도 문의를 드려봅니다. 그럼 점점 더워지는 날에 건강하세요.


answer Re :위 식도 역류질환에 대해 문의드립니다
2014.05.16
이근호 전문의
이근호 전문의 연세스타내과의원 하이닥 스코어:0
전문가동의0| 답변추천0
안녕하세요, 하이닥 소화기내과 상담의 이근호입니다.

환자분께서 올해 2월 말에 위내시경 검사를 받았고 당시 식도에는 아무 증상이 없다고 들었으나 이후 식습관이나 생활 습관의 영향으로 역류성식도염이 생길 수는 있습니다.
역류성식도염의 위험 인자로는 술, 커피, 기름진 음식(육류 포함), 한 번에 과식하는 습관, 밥을 먹고 바로 눕는 습관(특히, 저녁에 식사 후 바로 누워 TV를 보거나 잠을 자는 습관), 갑작스러운 체중 증가, 벨트를 너무 조여 매는 습관, 화장실에 오래 앉아 변을 보기 위해 힘을 주는 습관 등이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대체로 복압이 올라가면 역류가 잘 생긴다고 보면 되겠습니다. 위에 해당하는 위험인자가 올해 2월 이후 많아졌다면, 충분히 역류성식도염이 새로 생길 수 있습니다.
또한, 다음과 같은 가능성도 있습니다. 실제로 위산이 위(stomach)에서 식도로 역류를 하지만, 내시경적으로는 깨끗하게 나오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런 것을 Non-erosive reflux disease라고 하는데, 이런 경우에도 대체로 위산 분비 억제제를 복용하면 증상이 호전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나 여러 가지 다른 가능성도 완전히 배제할 수 없기에 가장 좋은 것은 내과전문의에게 진료를 다시 보는 것입니다. 만일 증상이 심하여 일상 생활에 지장이 있거나 체중이 줄어들 정도면, 3개월 전에 위내시경을 했다고 하더라도 재검사를 고려할 수는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