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닥

암세포의 ‘영토 확장’ 구조 해명… 암 조기 치료 가능성

박혜선 |하이닥 건강의학기자
등록 2018-07-11 수정 2018-07-11

암으로 진행하는 세포(전암세포)가 주위의 정상 세포를 밀어내고 '영토'를 확장해 나가는 구조가 밝혀졌다. 일본 오사카대 연구팀은 초파리 번데기를 이용한 실험을 통해 이 구조를 해명했다.

전암세포는 정상 세포보다 빨리 분열하고, 그 결과 암을 만든다. 하지만 전암세포들이 빈틈없이 빽빽하게 붙어있는 구조에서 어떻게 영역을 넓히는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암 검진

연구팀은 초파리 번데기를 사용한 실험에서 전암세포 주변의 정상 세포를 사멸시키자, 전암세포가 그 빈 공간을 획득하기 위해 세포의 크기를 키우고 정상 세포 사이에 끼어들어가는 것을 발견했다.

특히 전암세포가 빈 공간을 쉽게 차지하기 위해 세포의 형태를 교묘하게 변화시킨다는 사실도 확인됐다. 이후 세포 분열을 통해 암을 확대시키는 것으로 보인다.

오사카대 후지모토 코이치 준교수(생물물리학)는 "전암세포가 정상 세포 사이에 끼어들지 못하도록 할 수 있다면, 암의 조기 치료로 이어질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 결과는 미국 과학 잡지 ‘Current Biology’에 게재됐으며, 일본 아사히신문 등이 보도했다.

이 뉴스를 다른 회원들도 보면 좋겠어요추천1 공유하고 소중한 사람의 건강을 지켜주세요공유
Smart tag :

관련기자

  • 박혜선

    글쓴이박혜선 하이닥 건강의학기자

    다른글 더보기

    나와 당신, 우리 모두의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꿈꿉니다. 바른 가치와 따뜻한 마음을 나누는 세상을 꿈꿉니다. 살아있는 컨텐츠를 전하는 ´커뮤니케이터´ 박혜선 기자입니다.

    • 전문 올바른 건강정보 알리기

네티즌 의견

댓글등록 폼

0 / 300

댓글운영정책
따라만해도 건강해지는 하이닥TV
URL이 복사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