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닥

흉부 CT 검사가 폐암 사망률을 낮춘다

권예진 |하이닥 건강의학기자
등록 2018-09-27 13:28

국제폐암컨퍼런스(WCLC)에서 흉부 CT 검사가 폐암 환자의 사망률을 낮춘다는 결과가 발표됐다. 이 연구는 유럽에서 시행되는 최대 규모의 무작위 폐암 선별 검사인 네덜란드-벨기에 폐암 스크리닝 시험(NELSON)을 통해 진행됐다.
 
폐
네덜란드 로테르담 에라스무스 메디컬 센터 소속의 해리 드코닝(Harry J. De Koning)박사연구팀은 50~74세 성인을 대상으로 CT 촬영 주기를 늘려가며 검사를 진행했다. 연구 대상자 선발에는 설문지가 이용됐으며 흡연 기간과 흡연량도 고려됐다. 30년 이상 15개비/일 이상 피우는 사람, 20년 이상 10개비/일 이상 피우는 사람, 그리고 지난 10년 이내에 흡연을 중단한 사람을 무작위로 선출했다. 연구 대상자는 총 15,792명 이었고 그중 남자가 84%를 차지했다.
 
선별 검사에 배정된 대상자들은 검진 주기를 늘려가며 CT 촬영을 진행했다. 총 27,053건의 CT 검사 결과, 불확실한 검사 결과 2,503건(9.3%), 양성 결과 598건(2.2%), 폐암 243건(0.9%)이 발견됐다. 또한 연구를 시행한 10년 동안 폐암 사망률이 25% 감소한 것으로 판명됐다.
 
드코닝 박사는 “이번 연구 결과는 CT 검사가 폐암 위험이 높은 사람들의 폐 결절을 평가할 수 있는 효과적인 방법임을 보여준다”고 말하며 “CT 검사를 통해 의심스러운 결절을 발견하고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어, 폐암 환자 치료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다”고 밝혔다.
 
이 연구결과는 국제폐암연구협회(IASLC)가 개최한 국제폐암컨퍼런스(WCLC) 기자회견에서 발표됐으며 Radiologybusiness, Medpage Today 등 외신에서 보도했다.

이 뉴스를 다른 회원들도 보면 좋겠어요추천4 공유하고 소중한 사람의 건강을 지켜주세요공유
Smart tag : 폐암 폐/기관지

관련기자

네티즌 의견

댓글등록 폼

0 / 300

댓글운영정책
따라만해도 건강해지는 하이닥TV
URL이 복사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