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닥

달콤한 코코아, 다발성 경화증 환자에게 도움 돼

윤새롬 |하이닥 건강의학기자
등록 2019-03-14 16:53

코코아를 섭취하면 다발성 경화증의 재발 요인인 환자의 피로를 줄이는 데 도움이 된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코코아

다발성 경화증은 중추신경계에 발생하는 탈수초성 질환의 한 종류로 90%의 환자가 정신적, 육체적 피로를 호소한다. 이러한 증상은 치료가 어렵고 삶의 질에 끼치는 부정적인 영향도 크다.

영국 옥스퍼드 브룩스 대학교 영양 보건센터 연구팀은 다발성 경화증으로 인한 피로 진단을 받은 환자 40명을 무작위로 선정해 실험을 진행했다. 6주 동안 참가자들은 두 그룹으로 나뉘어, 한 그룹은 고농도의 플라보노이드 코코아를, 다른 한 그룹은 저농도의 플라보노이드 코코아를 매일 섭취했다.

그 결과 고농도의 플라보노이드 코코아를 마신 그룹의 경우 피로도가 45% 개선됐고, 보행 속도 역시 80%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고농도 플라보노이드 섭취 그룹의 자가 보고(self-reported)에 따르면 통증 증세가 줄었다고 느꼈다.

코코아 고형분의 70~85%인 다크 초콜릿 안에는 플라보노이드가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다. 이는 항산화 성분으로, 세포의 산화를 지연시키거나 방지해주는 효과가 있다. 만성피로 증후군 환자를 상대로 한 이번 연구는 다크 초콜릿 섭취가 수면뿐만 아니라 피로도 개선해 준다는 것을 보여준다.

이번 연구는 신경학, 신경외과학 및 정신과학 저널(Journal of Neurology, Neurosurgery and Psychiatry) 온라인판에 발표되었으며, Medscape 등의 외신에서 보도했다.

이 뉴스를 다른 회원들도 보면 좋겠어요추천2 공유하고 소중한 사람의 건강을 지켜주세요공유
Smart tag : 다발성경화증

관련기자

네티즌 의견

댓글등록 폼

0 / 300

댓글운영정책
따라만해도 건강해지는 하이닥TV
URL이 복사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