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닥

신경치료와 크라운 세팅의 중간단계 레진코어(core)란?

이민욱 |가고싶은치과의원
등록 2019-03-26 14:20

치과를 내원하는 환자들이 가장 두려워하는 것 중 하나가 바로 ‘신경치료’다. 충치가 심해 치수염까지 진행되었을 경우 신경치료가 필요하다. 신경치료는 충치 치료 중에서도 고난도에 손꼽히며, 통증이 심하다고 알려져 있다. 하지만 신경치료는 자연치아를 최대한 살리기 위한 치료이기에 통증이 두려워 미루기보다는 적극적으로 수용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치아

신경치료는 신경을 살리는 치료라기보다 반대로 ‘세균에 감염된 신경을 제거’하는 치료다. 감염된 신경조직을 제거하고 깨끗하게 소독한 뒤, 신체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 생체친화적인 인공물질을 채워 내부를 밀폐하는 과정으로 이루어진다.

치아 내부에 혈관, 림프조직, 신경조직 등으로 구성된 조직이 바로 ‘치수’이며 이 치수가 자극을 받으면 통증이 느껴진다. 염증을 제거하고 오염된 신경관 내부가 깨끗해지면 약해진 치아를 감싸주는 ‘크라운’ 치료를 진행한다. 하지만 그전에 신경치료를 마친 뒤, 그 비어있는 내부에 충전재로 채우는 “레진코어” 과정이 필요하다.

신경치료 시 신경관까지 기구나 소독약이 닿을 수 있도록 치아 내부로 통로를 만들게 되며, 신경치료가 마무리된 후에는 비어있는 통로에 안전하고 단단한 재료를 채워 넣어야 한다. 이때 채워 넣는 재료를 치과용어로 코어(core)라고 지칭한다. 크라운을 세팅하기 전, 구강 내의 세균이 침투되는 현상을 방지하고 약해진 치아의 강도를 보강하기 위해 충전재(즉, 코어)로 채우는 과정이 꼭 필요하다. 만일 코어 없이 크라운을 씌운다면 구강 내 세균이 다시 침투하여 신경치료의 실패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단단히 밀봉하는 코어 치료는 선택이 아닌 필수다.

코어에 사용되는 재료는 크게 글래스 아이오노머(Glass Ionomer, GI), 레진 2종류가 있다. 글래스 아이오노머(Glass Ionomer)는 비교적 저렴하며, 불소를 함유하여 충치 예방을 돕는다. 하지만 강도가 약해 범위가 넓은 경우에 사용하기 곤란하다. 또한 레진보다 색상이 비교적 탁하기 때문에 심미성이 떨어진다. 시간이 오래 지나면 변색 가능성이 높고 레진보다 접착 강도가 약하기 때문에 코어 치료 시 글래스 아이오노머보다는 레진코어(core)를 추천한다.

△ 레진코어 장점
- 접착력, 강도와 유지력이 좋다.
- 미세누출이 적다.

△ 글래스 아이오노머(Glass Ionomer)인 GI 코어
- 비교적 저렴하다.
- 불소를 함유하여 충치 예방을 돕는다.

꼼꼼한 신경치료, 코어치료, 크라운 세팅 - 이 세가지 치료가 성공적으로 조합될 때 신경치료의 성공률도 높이고 치아의 수명도 높일 수 있다.

글 = 하이닥 의학기자 이민욱 원장 (치과 전문의)

이 뉴스를 다른 회원들도 보면 좋겠어요추천10 공유하고 소중한 사람의 건강을 지켜주세요공유
Smart tag : 충치 치아

관련기자

네티즌 의견

댓글등록 폼

0 / 300

댓글운영정책
따라만해도 건강해지는 하이닥TV
URL이 복사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