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닥

찻잎 속 ‘체지방 감소 성분’, 대량 추출 가능해져

윤새롬 |하이닥 건강의학기자
등록 2019-11-12 11:04

따뜻한 차 속에 들어 있는 갈산(gallic acid)은 체지방을 줄이고 몸의 독소를 줄이는 효과가 뛰어나, 다이어트 중인 여성은 물론, 복부비만과 체내 콜레스테롤 수치로 성인병을 걱정하는 중년 남성들에게도 도움을 준다.

찻잎

갈산은 찻잎의 에피갈로카테킨 갈레이트를 분해해 얻을 수 있다. 물에 잘 녹지 않고 떪은 맛이 강한 특성 때문에 갈산을 얻으려면 6개월가량 후발효차로 만드는 숙성 기간이 필요해 추출이 쉽지 않았다.

농촌진흥청은 전남대학교와 함께 에피갈로카테킨 갈레이트가 가장 많은 국산 ‘참녹’ 품종에 산을 처리하고 효소로 가수분해한 결과, 7~8월 중에 수확한 세물차 잎의 갈산이 처리 전보다 무려 95배 증가하고, 차 추출물의 갈산도 42.6배 증가한 것을 확인했다. 이 기술을 활용하면 후발효차로 만드는 발효 과정 없이도 떫은맛은 적고 체중 감소 효과는 뛰어난 갈산을 더 많이 생산해 건강기능원료로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서형호 온난화대응농업연구소장은 “이번 연구를 통해 활용도가 떨어졌던 찻잎의 우수한 성분을 쉽고 빠르게 대량으로 생산할 수 있게 됐다”라고 설명하며, “활용도가 낮은 세물차가 농가의 새로운 소득원으로 활용되길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이 뉴스를 다른 회원들도 보면 좋겠어요추천5 공유하고 소중한 사람의 건강을 지켜주세요공유
Smart tag : 체중감량

관련기자

네티즌 의견

댓글등록 폼

0 / 300

댓글운영정책
따라만해도 건강해지는 하이닥TV
URL이 복사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