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닥

내시경 이마거상술, 눈매의 변화가 반드시 나타나야 한다?

김창연 |노블와이성형외과의원
등록 2020-03-26 15:15

처지고 늘어지는 눈썹과 눈꺼풀을 개선하기 위해 받는 내시경 이마거상술.
다른 명칭으로는 ‘이마눈썹거상술’이라고 하며, 이마의 주름 개선에도 효과가 있어서 젊은 층부터 중장년층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환자들이 찾는 수술이다. 내시경 이마거상술은 눈썹 바로 위부터 조직을 위로 끌어당겨 고정하는 방법으로, 눈썹의 위치를 위로 이동시켜주면서 눈꺼풀의 처짐도 자연스럽게 개선하는 방법이다. 그런데 이러한 이마거상수술을 계획할 때 한 가지 간과하는 것이 있다.

눈썹, 눈매

바로 ‘눈매의 변화’ 이다. 수술 계획을 세울 때 수술의 방법과 비용, 회복 기간 등의 정보도 찾아보지만 가장 많이 찾아보는 것이 바로 ‘수술 전후’ 사례이다. 이마거상술로 어떤 효과가 나타났는지를 볼 수 있는 가장 좋은 지표라 보기 때문. 그런데, 이러한 전후 사례를 확인할 때 대부분 이마주름 개선 효과나 눈꺼풀의 처짐이 개선된 정도만 확인하는 경우가 많은데, 내시경 이마거상술은 이마주름만 개선하거나 눈꺼풀 처짐만을 개선하는 수술은 아니다. 가장 근본적으로 나타나야 할 효과는 눈썹을 위로 리프팅해주면서 나타나는 ‘눈매의 변화’이다. 눈꺼풀의 처짐만을 개선하고자 한다면 눈썹거상술을 받는 것이 적합하며, 이마주름만을 개선하고자 한다면 보톡스와 같은 시술로도 충분히 개선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이마거상술은 이마주름과 함께 눈꺼풀 및 눈썹의 처짐을 동시에 개선하면서 답답했던 눈매를 시원한 눈매로 변화시켜주는 것이 목적이다. 즉, 수술 후에 눈과 눈썹 사이의 간격을 넓어지면서 묻혀있던 쌍꺼풀은 도드라져 눈매는 더욱 선명하고 시원해 보여야 올바른 수술의 효과를 얻었다고 할 수 있으며, 만약 이러한 효과가 제대로 나타나지 않는다면 제대로 된 이마거상술이라고 보기는 어렵다. 그렇기 때문에 수술의 방법과 효과를 정확히 확인하고 계획을 세워야 한다.

내시경 이마거상술은 수술 후 약 5일에서 1주일 정도면 일상생활이나 출근을 할 수 있을 정도로 큰 붓기와 멍이 대부분 많이 빠지며, 약 2주까지는 수술 부위에 강한 자극이나 무리를 주지 않는다면 특별히 주의할 것은 없다.

글 = 하이닥 의학기자 김창연 원장 (성형외과 전문의)

이 뉴스를 다른 회원들도 보면 좋겠어요추천3 공유하고 소중한 사람의 건강을 지켜주세요공유
Smart tag : 눈성형
공적마스크 실시간 재고 확인

관련기자

네티즌 의견

댓글등록 폼

0 / 300

댓글운영정책
따라만해도 건강해지는 하이닥TV
URL이 복사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