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닥

[카드뉴스] 다이어트에 좋은 ‘미역 두부전’ 레시피

윤성원 |하이닥 건강의학기자
등록 2023-01-18 12:30

출처 : 하이닥출처 : 하이닥


미역은 바다에서 나는 채소라 불린다. 미역은 흔히 소고기, 홍합 등을 넣어 끓이는 미역국으로 먹거나 데쳐서 초고추장에 찍어 먹기도 하고, 미역 줄기 볶음, 미역냉국의 재료로 이용하는 것이 보편적이다. 미역은 칼슘 고함량 식품 중 하나로 뼈를 건강하게 하고, 철분과 요오드가 풍부해 출산 후 허해진 산모에게 추천하는 식품이기도 하다. 특히 지방 함량과 열량이 낮기 때문에 다이어트에 좋은 식품으로 손색이 없다. 미역(생것) 100g은 18kcal의 열량을 가지고, 지방은 0.3g으로 함량이 매우 낮다. 대신 식이섬유로 인해 포만감이 오래 지속되고, 변이 잘 배출되게 도울 뿐만 아니라 장 내 환경을 개선해 장 속의 답답한 느낌을 해결하는 데 도움이 된다.

오늘은 다이어트에 지친 사람들에게 색다른 반찬이 되어줄 미역 두부전 레시피를 소개한다.



[ 다이어트 반찬 ‘미역 두부전’ ]

▷ 재료
불린 미역 2줌, 두부 1/2모, 달걀 1개, 양파 1/2개, 표고버섯 1개, 부침가루 5스푼, 고운 소금, 고추

▷ 방법
1. 썰기
- 찬물에 불린 미역은 잘 씻어 물기를 뺀 후 잘게 썰고, 양파와 표고버섯은 채로, 고추는 송송 썬다.
2. 으깨기
- 두부는 칼등으로 으깬 후 면 보자기로 물기를 짜낸다.
※ 물기를 잘 짜야 반죽이 질퍽하지 않아요!
3. 반죽하기
- 믹싱 볼에 미역, 두부, 양파, 표고버섯, 고추, 달걀, 부침가루, 고운 소금을 넣어 반죽한다.
※ 건새우를 약간 갈아 넣는다면 풍미 UP!
4. 부치기
- 프라이팬에 식용유를 두른 후 반죽을 한 수저씩 떠서 노릇하게 부친다.

이 뉴스를 다른 회원들도 보면 좋겠어요추천8 공유하고 소중한 사람의 건강을 지켜주세요공유
Smart tag : 영양

관련기자

따라만해도 건강해지는 하이닥TV

네티즌 의견

댓글등록 폼

0 / 300

댓글운영정책
URL이 복사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