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닥

질환·치료

화장실 갈 때마다 "찌릿"...‘전립선비대증’ 어떻게 관리해야 할까? [카드뉴스]

입력 2024.05.30 11:00
  • 최재아·하이닥 건강의학기자

배뇨 활동과 직결되는 질환인 ‘전립선비대증’. 기존에는 노화로 인한 질환으로 알려져 있었는데, 최근 식습관과 생활습관의 변화로 인해 30대 이하의 젊은 세대에서도 발생률이 늘고 있다.

전립선비대증의 치료는 운동이나 카페인 제한과 같은 생활습관의 개선을 우선한다. 이후에도 증상이 호전되지 않는 경우 수술적 치료 방법을 고려해 볼 수 있다. 전립선비대증의 증상과 치료 및 예방법, 그리고 보험 적용 기준까지. 전립선 비대증에 대해 샅샅이 알아보자.


※ 하이닥과 생명보험사회공원위원회가 함께 올바른 질환 정보를 전합니다.

URL이 복사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