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닥

같이 입사한 직장 동료가 위암인 것 같다

정은경 |하이닥 인턴기자
등록 2020-06-18 13:00 수정 2020-06-18 09:11

하이닥 인턴 기자로 일하고 있는 영석씨, 최근 위암에 대한 기사를 쓰면서 그의 입사 동기인 정연씨의 모습이 겹쳐진다.

만약 당신도 그녀에게 보이는 증상, 습관을 다 가지고 있다면? 혹시, 위암이 아닐까?
속 쓰림, 소화불량, 구토 증세, 혈변 등으로 신호를 보내는 위.
한 번 생기는 위장 질환은 완치가 어렵다.

위암의 전조증상, 위장에 안 좋은 습관을 체크하고 병원에서 위내시경 검진을 받아보자!

이 뉴스를 다른 회원들도 보면 좋겠어요추천5 공유하고 소중한 사람의 건강을 지켜주세요공유
Smart tag : 위암

관련기자

네티즌 의견

댓글등록 폼

0 / 300

댓글운영정책
URL이 복사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