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닥

상담 목록

Question 잠을 자려고 눕기만 하면 흉부가 압박되는듯한 통증과 심장 두근거림이 나타납니다. 게다가 별 운동을 안 했는데도 한달도 안돼서 체중 6 kg가 빠졌습니다.
26세 남자입니다. 키 178에 체중 102의 비만입니다.
잠을 자려고 눕기만 하면 명치 위, 가슴과 목 사이 부분이 뭔가에 눌리는거같고 심장이 미친듯이 뛰는게 느껴지거나 명치가 아파옵니다. 이것때문에 복부초음파에 위, 식도 내시경까지 하고 심장초음파까지 해봤지만 문제가 없다고 해서 더욱 미칠거같습니다.

또 다른 문제로는 최근 한달간 별 운동을 하지 않았는데 한달사이에 108 kg의 체중이 102 kg까지 줄어버렸습니다. 이것도 이야기 했지만 내과검사(혈액검사, 소변검사, 내시경, 초음파)에서는 별 문제가 없다고 하는데 그동안 한 운동이라고 한들 하루에 5 km/h로 1시간, 7000걸음쯤 걷는것을 약 8일정도 한게 다입니다. 그리고 그 이후부터 갑자기 오른쪽 가슴 가운데, 그러니까 명치 오른쪽 위가 뭔가 칼로 찌르는것같은 통증이 오기도 하구요. 그리고 체중이 감소하면서 허기짐이 계속 밀려오고 몇시간만 밥을 안 먹어도 손발이 덜덜 떨리고 어지러우며 심장이 두근거립니다. 이것때문에 내과에서 포도당 수액을 주사받기도 했었습니다. 운동 할때 식사량이 좀 적긴 했는데(고의적으로 굶어서 살을 빼려던건 아니었습니다. 그냥 입맛의 감퇴때문이었어요.) 혹시 약 20일동안 하루평균 1000kcal이 부족했다면 그로 인한 문제일까요? 이걸 되돌리려면 어떻게 해야할까요... 적어도 1주일 전의 소변검사와 1달 전의 혈액검사에서는 당뇨소견도 없었습니다. 또한 식은땀 역시 엄청 흐릅니다.


answer Re : 잠을 자려고 눕기만 하면 흉부가 압박되는듯한 통증과 심장 두근거림이 나타납니다. 게다가 별 운동을 안 했는데도 한달도 안돼서 체중 6 kg가 빠졌습니다.
2019.10.07
이방훈 전문의
이방훈 전문의 삼성훈내과의원 하이닥 스코어:47
전문가동의0| 답변추천1
질문자의 감사 인사 | 2019.10.08

감사합니다. 너무 급격한 체중변화라 놀랐는데 지금처럼 꾸준히 해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하이닥 내과 상담의 이방훈입니다.

여러가지 검사를 통해서 특별한 이상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면 지금의 변화는 병적인 변화로 보기에는 무리일 듯 합니다. 즉, 어떤 과도기적인 변화로 보는게 맞을 것 같은데 이전에 비만체형에서 체중이 감소하면서 ( 본인의 의지가 어느정도는 포함된 ) 몸이 적응해가는 과정의 하나로 볼 수 도 있을 것 같습니다.
평소 체중 자체가 많이 나가기 때문에 6키로 정도의 체중 감소는 그다지 무리가 되지는 않을 듯 하구요.
그리고 체중은 점점 더 빼야되는게 맞을 것 같습니다.

체중과 관련해서는 우리 몸은 철저하게 칼로리 밸런스에 의해 체중의 변화가 생깁니다.
먹는 양과 활동양의 균형이 맞다면 체중은 그대로 유지가 되고
먹는 양이 많거나 활동양이 적으면 체중은 늘것이고
먹는 양이 적거나 활동양이 많으면 체중은 줄것입니다.
물론 두가지가 같이 움직이면 변화는 더 빠르게 나타나겠죠.

규칙적인 생활습관과 운동을 통해서 몸을 일정하게 관리함에도 불구하고 상기와 같은 불편감이 생긴다면 대학병원을 방문해 보는 것도 방법일 듯 합니다.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