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닥

상담 목록

Question 허리디스크
2월14일에 mri찍은사진입니다. 92년생 남자입니다
허리가 아팟는데 점점내려와서 정강옆쪽 쥐나는듯한 통증이 계속잇었습니다.
현재 신경차단술? 주사치료후 약먹으면서 일주일보고 23일병원가서 정강이 통증이 완화되어서2주 다시 약을복용하고 지켜보기로 한 상태입니다
일주일넘게 집에서 그냥 누워만있다가
26일부터 일을다시 시작하게되었습니다. 일하면서 걷고 앉는일이많아서 지금은 정강이쪽과 엉덩이쪽? 골발쪽? 이 통증이살짝 오고있습니다
아직젊다고 수술은 추천 안하고 시술은 해봣자 다시 나올수도 있다고해서 지켜보는중인데
계속 이렇게있어도 되나 싶어서 글은 올립니다
시술을 그냥 하는게나을까요?


answer Re : 허리디스크
박종원
박종원 전문의 아나파신경과의원 하이닥 스코어: 761
전문가동의 0 | 답변추천 0
안녕하세요. 하이닥 신경과 상담의 박종원입니다.
치료는 적극적으로 하시는게 좋습니다.
디스크 주변의 신경차단술은 비용이 비싸지 않은 병원도 있으니
알아보시고
신경차단술 후에 남는 증상에 대해서도
부위별로 다른 접근법으로 추가적인 치료를 하시는게 좋습니다.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

answer Re : 허리디스크
김경남
김경남 전문의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 하이닥 스코어: 226
전문가동의 0 | 답변추천 0
안녕하세요

#요약
1. 비교적 나이가 젊고 병이 생긴지도 며칠 되지 않았으며
척추관 공간이 넓고 마비증상도 없다면 바로 수술을 하기보다는 통증 조절을 먼저 하면서 조금 더 기다려 보기도 합니다.
2. 다만 아래와 같은 디스크 수술의 적응증이 있으면 수술을 하게 되니 비교하여 확인해 보세요

허리 디스크 수술의 적응증은

1 .발가락이나 발목의 힘이 현저하게 약해져 있는 경우
-이런 경우 수술 시기를 놓쳐 지체된다면 약해진 근육의 힘이 돌아오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2.대소변을 보는 힘이 약해지거나 다리를 전혀 움직일 수 없는 심각한 마비 증상을 보이는 경우
-이러한 상태는 ‘마미증후군’이라고도 부르는 응급상황으로 서둘러 정밀검사를 하고 수술을 고려해야 합니다.

3. 한두 달 정도의 시간이 경과해도 증상이 좋아지지 않고 통증 때문에 정상적인 생활을 하기 힘든 경우
-직장에서 정상적인 근무를 하기 힘들다.
-진통제를 계속 복용하지 않으면 견디기 힘들다.
-밤에 잠을 제대로 자기 힘들다
-우울증까지 생겨 하루하루 살아가는 것이 괴롭다.

4. 극심한 허리 통증 및 방사통
-약, 주사, 물리치료, 견인치료, 신경 차단 주사 등등 모든 방법을 다 해봐도 해결 되지 않는 경우
-이런 경우는 오래 기다려도 호전이 되지 않으므로, 충분히 상의 한 뒤 수술적 치료를 할 수 있습니다.

건승하세요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

answer Re : 허리디스크
권희창
권희창 전문의 의료법인 토마스 의료재단 안양윌스기념병원 하이닥 스코어: 0
전문가동의 0 | 답변추천 0
안녕하세요. 하이닥 신경외과 상담의 권희창입니다.
현재 MRI상 요추5번과 천추1번 사이 좌측으로 편측해서 디스크 돌출 소견을 보이고 있습니다. 치료는 증상에 맞춰 치료를 진행하는데 다리저림이 심하고 힘빠지는 증상까지 있으면 수술적 치료를 고려해봐야 겠지만 현재 증상에선 보존적 치료가 우선적으로 진행되야 할 것 같습니다. 신경차단술을 3회 정도 받아 보시고 통증 양상이 감소하면 약물치료로 유지하셔도 될 것 같습니다. 체중이 많이 나가신다면 허리에 무리가 갈 영향이 많으니 다이어트 및 운동도 병행하시면 추후 많은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충분한 답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쾌유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

answer Re : 허리디스크
김창래
김창래 전문의 고유가정의학과의원 하이닥 스코어: 285
전문가동의 0 | 답변추천 0
안녕하세요. 하이닥 내과 상담의 김창래입니다.
수술적 치료보다는 신경 차단술과 같은 시술과 허리 강화 운동을 먼저 해보시고 호전이 없다면 수술적 치료를 고려해야 할 것으로 판단됩니다.

* 본 답변은 참고용으로 의학적 판단이나 진료행위로 해석될 수 없습니다.